사주와타로교육원뉴스

더보기칼럼
가장많이 본 뉴스 (2020.08.07 ~ 2020.08.14)
더보기연예
    HOME > 기사쓰기
    바리락스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노안, 대처는 이렇게 하세요”
    최근 꽃중년 트렌드에 따라 나이와 상관없이 젊고 활기찬 삶을 사는 중년층이 많아지고 있다. 이에 반해 스마트폰, IT기기의 잦은 사용으로 노안의 발생 연령은 점차 앞당겨 지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노안은 노화가 진행되며 발생하는 자연스러운 변화이기 때문에 막을 수는 없지만 평소 생활습관에 신경을 쓰는 것 만으로도 노안의 발생시기를 최대한 늦출 수 있다. 세계1위 누진다초점렌즈 브랜드 바리락스가 알려주는 노안대처법을 알아보자.

    티 나지 않는 누진다초점 안경으로 열 살은 어려 보이게

    노안은 눈의 조절력이 감소하여 가까운 거리의 사물이 선명하게 보이지 않고 어두운 곳에서 사물이 침침하게 보이는 변화를 말한다. 노안은 독서 뿐 아니라 식사, 쇼핑 등 모든 생활에 불편을 초래할 뿐 아니라 젊게 살고자 하는 중년의 자신감을 저하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이러한 노안을 교정하는데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누진다초점렌즈이다. 누진다초점렌즈는 하나의 안경렌즈로 가까운 거리부터 먼 거리까지 한번에 볼 수 있으며 돋보기와 달리 썼다 벗었다 하지 않아도 되고 외관상 일반안경과 같아 티 나지 않게 노안을 교정할 수 있다. 누진다초점렌즈는 기성품이 아닌 개인 맞춤형으로 주문 제작되기 때문에 정확한 검안과 검증된 안경사를 통해 처방 받는 것이 중요하다.

    생활습관으로 노안 늦추는 활기찬 중년

    스마트폰, 컴퓨터, TV와 같은 디지털 기기의 장기간 사용은 중년 노안을 앞당기는 가장 큰 원인이다. 눈을 혹사할 경우 눈이 침침해질 뿐만 아니라 안구통증을 유발하고 결국 시력저하와 안구건조증 등의 노안증상을 수반하게 된다.

    눈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평소의 습관이 중요하다. 평소 모니터나 스크린을 바라볼 때는 주변 조명을 밝게 한 상태에서 40~50cm 이상 거리를 둔다. 또한 컴퓨터 작업 중에는 1시간에 10분은 휴식을 취하고 의식적으로 눈을 깜빡이거나 시선을 멀리 바라보는 습관을 통해 눈을 쉬게 해야 한다.

    일상생활과 야외활동 시 자외선 차단은 필수

    피부만 자외선 차단이 필요한 것이 아니다. 눈이야말로 자외선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황반변성, 백내장 등의 성인 안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다. 따라서 야외활동을 많이 하는 중년이라면 자외선 차단 기능이 있는 안경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편집장 (winkmanias@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편집국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